본문 바로가기

퍼즐게임

뇌와 눈이 즐거운 퍼즐게임 The Room(더 룸) 리뷰 ▣ 게임 소개굵고 짧은 멋진 퍼즐게임 The Room(더 룸)모바일을 통해 먼저 공개되었던 인디게임으로 Fireproof 제작, 배급 중인 게임입니다.모바일 버전으로는 2012년의 1편을 시작으로 현재 3편까지 나와있지만 스팀버전으로는 1편이 2014년도에 나왔습니다.제가 플레이 한 건 스팀버전으로 구정세일에 1300원이란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했네요. 정가는 5500원 입니다.간단한 마우스 조작으로 이뤄진 퍼즐게임으로 방 탈출게임과도 비슷합니다.총 다섯개의 챕터로 구성되어 각 챕터마다 하나의 금고? 기계를 해체하는 식으로 이뤄집니다.해체 방식은 각각의 부분에 해당하는 퍼즐을 푸는 것인데 이 때 쓰이는 주 아이템(유일한 아이템)이 Eyepiece(아이피스)아이피스를 착용 시 기본적으로는 보이지 않는 것들을.. 더보기
너무 늦게 만난 명작 퍼즐게임 Portal1(포탈1) 리뷰 ▣ 게임소개동그라미 두개로 선사하는 빅재미 Portal(포탈)때는 2008년 게이머의 지갑을 지배하는 VALVE(벨브)가 간단한 퍼즐게임을 하나 내놓았습니다.파란색 구멍과 주황색 구멍이 연결이 된다는 간단한 아이디어에서 시작한 이 게임은 하프라이프의 세계관과 맞물려사람들에게 관심을 받았습니다. 덕분에 하프라이프의 세계관과의 관련성을 찾는 다양한 이론들(?)이 발표되었죠.나온 시기가 꽤 과거이기 때문에 자세하게 설명할 필요는 없을 것 같습니다만그. 래. 도.간단하게는 집고 넘어가보죠.스토리는 간단합니다. 에피쳐사이언스에서 주인공은 케잌을 대가로(열정페이) 실험을 실시합니다.실험이라고 하기엔 꽤나 위험한 환경입니다만... 아무튼 포탈건을 통해 스테이지를 클리어해가는 방식의 게임입니다.(소박한 대학졸업작품이 .. 더보기
흑백의 미학 LIMBO(림보) 리뷰 ▣ 게임 소개흑백 플랫포머 퍼즐게임 LIMBO(림보)는 인디게임 개발사 플레이데드의 2011년 작품입니다.인디게임 특유의 깔끔함이 흑백이라는 색상과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모션도 부드러운 편. OST는 분위기 연출 1등공신이 정도면 깔끔함을 초월해 한 밤중의 숲속 같은 스산함이랄까요? 실제로 배경도 숲 속;;;공식한글화가 이루어졌지만 대사하나 없는 게임이기에 큰 의미는 없네요.스토리에 대한 설명도 존재하지 않아, 상황을 보고 상상해내는 경우가 많습니다. 소년이 자신의 누이(sister)를 찾아가는 여정입니다만... 인터넷에 존재하는 여러가지 가설이나 해석들을 찾아보는 것을 추천합니다.전형적인 퍼즐게임이므로 액션은 없고 적이 보이면 도망가거나 함정으로 유인해 처리하는 식으로 게임이 진행됩니다.플레이타임은.. 더보기
이건 도대체 뭐지 Peggle(페글) 플레이 후기 ▣게임 소개오리진의 선물로 풀렸던 게임인 Peggle(페글)퍼즐버블이 생각나게 하는 게임입니다. 위쪽에서 공을 공을 쏴서 밑에 있는 블록 (대충 주황색만) 을 맞추면 됩니다.밑에서 움직이고 있는 바구니에 공이 들어가면 그 공은 회수 됩니다. 공을 모두 사용하면 게임 끝 (FREEDOM!!!!)▣주관적 감상오리진이 준 선물상자에는 똥이 들어있었습니다.말그대로 퍼즐버블이 생각만 날 뿐입니다. 그냥 퍼즐버블하세요.영화관 오락실에서 500원으로 퍼즐버블 하는게 이것보다 재밌을겁니다.실력으로 가능한지도 저는 잘 모르겠네요 예측한대로 쐈다고 그 공이 다 그렇게 가주진 않네요정말 심심할 때 지뢰찾기처럼 하기에는 좋아보이는데 자체가 지루해서 지뢰찾기 만도 못하다는 느낌재밌게 하시는 분들에게는 죄송하지만 왜 이게 중독성.. 더보기